보성군, ‘예술 관광의 부흥 시대 열다’

문화체육관광부‘문화가 있는 날 구석구석 문화배달’공모사업 선정

한국자치신문 | 기사입력 2024/06/04 [12:26]

보성군, ‘예술 관광의 부흥 시대 열다’

문화체육관광부‘문화가 있는 날 구석구석 문화배달’공모사업 선정

한국자치신문 | 입력 : 2024/06/04 [12:26]

▲ 문화가 있는 날, 득량역 문화정거장 행사 포스터.



보성군은 지역 간 문화격차 해소를 위해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추진한 ‘2024 문화가 있는 날 구석구석 문화배달’ 공모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. 

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국비 7천만 원을 확보해 오는 6월부터 11월까지 군민과 관광객 대상 문화행사를 개최한다.

‘2024 문화가 있는 날 구석구석 문화배달’은 매달 문화가 있는 날(마지막 주 수요일) 주간 토요일에 득량역 추억의 거리에서 <득량역 문화정거장>과 보성 판소리성지에서 <문화가 있는 날 상설 락(樂)!> 총 2개의 문화행사로 열린다.

<득량역 문화정거장>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3시까지 ‘공연’, ‘추억의 교복 대여’, ‘DJ뮤직박스’ 등의 프로그램을 구성해 청년층에게는 복고 감성을, 중장년층에게는 추억을 느낄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한다.

<문화가 있는 날 토요상설 락(樂)!>은 오후 2시 40분부터 3시 20분까지 전통 예술공연과 판소리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전통문화의 아름다움을 선사할 예정이다.     

 전남취재본부 손민수 취재국장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